서브비주얼
예쉬컴퍼니 ‘VRZONE’, 중국, 일본시장 진출 확정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18-02-12   조회 529회

본문

예쉬컴퍼니 ‘VRZONE’, 중국, 일본시장 진출 확정

- 각국 현지 대형 파트너들과 자사 콘텐츠, 하드웨어, 플랫폼 확산 예정

- 오는 4월부터 광저우, 베이징, 상하이, 도쿄, 대만 타이난 순차 오픈

 

예쉬컴퍼니의 VR(가상현실) 제품이 아시아 시장에서도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VR 선도기업 예쉬컴퍼니(YESH Company, 대표 황의석)은 중국, 일본, 대만 VR 업계 업체 다수와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212일 밝혔다.

 

예쉬컴퍼니는 이번 계약으로 대표 타이틀 헌티드 시리즈를 포함한 콘텐츠, 하드웨어, 자체 플랫폼을 IMM, LEKE VR, VR CLUB, PD TOKYO 등 각국 대형 VR 공간 사업자들과 함께 현지에 확산하게 되었으며, 대형 유통사가 산업을 주도하는 해당 지역 특성상 확산이 빠르게 이루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대표 타이틀 헌티드 시리즈는 세계 굴지의 의료 랜드마크 섬 센트럴 시티내에 발생한 화재 사건에 의문을 가지고 잠입한 탐정 잭과 퇴마 조직 레드타이거가 만나 센트럴 시티에 봉인되었던 대악마 벨리알의 부활을 막고 탈출하는 본격 액션 FPS VR 게임이다.

 

헌티드 시리즈는 원탁의 테이블에서 대악마 벨리알의 부활의 제물이 된 주인공 일행이 감금된 상황에서 벗어나 레드 타이거를 만나는 첫번째 에피소드와, 벨리알의 부활로 좀비가 된 병원 사사람들부터 레드 타이거와 함께 병원에서 탈출하는 두번째 에피소드, 센트럴 시티 섬을 벗어나기 위해 보트에 탑승하여 추격하는 좀비들과 가고일을 피하는 해상추격전의 세번째 에피소드로 구성되어 있다.

 

예쉬컴퍼니는 현재 콘텐츠 현지화 작업을 진행 중이며, 올해 4월부터 순차적으로 중국 베이징, 광저우, 일본 도쿄, 대만 타이난 지역에 다양한 형태의 협업 매장을 선보일 예정으로 내년 말까지 해외 매장을 100곳으로 늘릴 계획이다.

 

예쉬컴퍼니의 남영시 부사장은 예쉬컴퍼니는 사업 초기부터 중화권, 일본 VR 업계 선두 기업들과 콘텐츠, 하드웨어, 비즈니스 전략 등 다양한 영역에서 전략적 협력을 진행해오며 국내 최고 수준의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이미 1년 전부터 1,500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는 LEKE VR과의 협업을 통해 매월 상당한 수준의 콘텐츠 수익을 고정적으로 내고 있었으며, 2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하여 2018년을 세계화의 원년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한편 예쉬컴퍼니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VR게임 체험존 ‘VRZONE’을 가맹사업으로 시작한지 60 일만에 11호점을 개점하였으며, 지난 11월 국내 최대 게임쇼지스타 2017’에 참가해 게임성을 인정받았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닫기

- 이용시 주의사항 -

태경씨 내용 넣어주이소
닫기